빅스 혁은 오는
24일 네이버TV를 통해 먼저 공개되는 <로맨스 특별법>에서 실무관 에이스 강세웅 역을 맡아 드라마에 데뷔한다. 지난해 개봉한 영화 <잡아야 산다>를 통해 스크린에 먼저 얼굴을 알린 빅스 혁은 이번에는 웹드라마로 시청자와 인사하게 됐다. 

빅스 혁은 드라마에 이어 연기파 배우 박성웅과 송새벽이 주연을 맡은 영화 <굿바이 마이 파더>에도 캐스팅 됐다. 밤무대에서 색소폰을 부는 아버지 석진(박성웅)과 그의 아들 하늘을 중심으로 한 휴먼 감동 영화로 빅스 혁은 청년 하늘 역에 캐스팅 돼 색다른 연기 도전에 나선다. 

빅스 혁이 출연하는 <로맨스 특별법>은 오는 24일 오전 10시 네이버TV에 공개된 후 오는 11월 채널A에서 단막극으로 방영된다. 영화 <굿바이 마이 파더>는 내년 개봉 예정이다.